부의 추월차선 (서평)
본문 바로가기
역대급 책 후기

부의 추월차선 (서평)

by 역대급 츄츄낙타 2020. 7. 28.

부의 추월차선 

부자들이 말해 주지 않는 진정한 부를 얻는 방법 

 

 

 

 

 

사실 나는 노동자인 부모에게서 태어났다. 

단순히 부자가 되기 위해서는 열심히 근면 성실하게 일을 하고 발생한 근로소득을 모으고 생활비를 아껴서 집을 산다.

이러한 메커니즘으로 이루어진 것이 평범한 삶이라고 배웠다.

 

부모님과 지인들은 "부자들은 나쁜 짓을 많이 해서 부를 많이 쌓았어",  "부자는 나쁜 거야",  "돈 얘기를 왜 해?" 라면서 그냥 공부 열심히 해, 좋은 대학 가야지, 대기업 가야지,  이렇게 막연하게 삶을 계획하고 아끼며 모은다.

 

 

그런데 부자는 어떻게 되는 것이고, 부자란 무엇인가? 그러한 메커니즘은 어디서 나오는 걸까?

 

 

 

책 소개

 

부자가 되기 위한 40년짜리 플랜에 속지 마라

지금까지의 '부자 되기' 책들이 이야기하는 것은 정략, 금융상품, 부동산 등 수십 년을 노력해야 빛을 볼 수 있는 재테크 정보가 대부분이었다. 그러나 이 책은 지난 경제 구루들의 진부한 가르침은 현재의 삶을 미래와 삶과 맞바꾸라는 의미라며 부자가 되기 위한 40년짜리 플랜에 속지 말라고 말한다. 그리고 돈 나무를 심고 단시간 내에 기하급수적으로 돈을 버는 방법에 대해 수학공식처럼 치밀하고 잘 다져진 방법을 제시한다.

저자는 10대 시절, 람보르기니를 탄 젊은 백만장자를 만난 이후 ‘부+젊음’의 공식을 찾기 위해 애썼다. 그가 역설하는 부자의 공식은 통계적 전략이 아니라, 부의 비밀을 파헤치고 지름길로 향하는 문을 여는, 완전히 심리적이고 수학적인 공식이다. 그는 “진짜 쓸모 있는 공식은 수학적으로 짜여 있을 뿐만 아니라 모호한 표현도 포함하지 않는다. 정말로 돈을 벌 수 있는 비밀, 수학적인 공식이 존재할까? 물론이다. 추월차선 이론이 그것이다”라고 말한다.

이제 그는 자동차, 여행, 미식, 글쓰기 등을 즐기며 다양한 경로를 통해 추월차선 법칙을 설파하고 있다. 그는 인도(人道), 서행 차선, 추월차선으로 나누어 우리의 삶을 설명한다. 그러면서 인도나 서행 차선을 달리는 평범한 삶을 ‘현대판 노예’로 간주하며, 젊어서 힘과 능력이 있을 때 변화를 시작하지 않으면 프로스트의 말대로 “하루에 여덟 시간씩 일하다가 사장으로 승진하여 하루에 열두 시간씩 일하게 될 것”이라고 강변한다. 그가 제시하는 부자의 길에 공감한 수많은 젊은이들이 추월차선 법칙을 실행에 옮겨 실제로 백만장자가 되었다.

 

 

 

목차 

 

1장 부자 되는 데 걸리는 시간 50년? 맙소사!

 

2장 제대로 공부하고 역경을 이겨내야 목적지에 도달한다

 

3장 가난을 만드는 지도: 인도

 

4장 평범한 삶을 만드는 지도: 서행차선 

 

5장 부자를 만드는 지도: 추월차선

 

6장 지금 당신 인생의 운전대를 잡아라

 

7장 제한 속도 없이 달릴 수 있는 멋진 길이 있다.

 

8장 당신의 실행력이 당신의 최고 속도다.

 

이렇게 1장에서 8장으로의 구성으로 시작됩니다.

 

 

8장으로 구성되어 있는 내용을 통해 저자가 말하고자 하는 것은 인도, 서행차선, 추월차선이라고 3가지로 구분합니다.

 

여기서 말하는 

 

 

 

인도

가난한 사람들=무절제한 행동을 통해 라이프스타일의 노예

즉 감당할 능력이 없지만 물건을 구매하고 재무계획도 없는 사람

 

 

서행 차선

평범함=저축 저축 저축을 통해 천천히 부자가 될 수도 안될 수도 있는 사람

월화수목금의 시간을 대가로 주말의 2일의 자유를 맞바꾸는 사람

돈을 모으기 위해 지출을 줄이자

 

 

추월차선

부는 (순이익+자산의 가치)

나를 대신하는 시스템을 굴리면서 내가 자는 시간에도 나를 위해 시스템이 일하게 만드는 형식

 

 

 

 

 

 

느낀 점

 

이 책을 읽고 티스토리를 시작하게 되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책에서 말하는 것은 나를 대신하는 시스템을 만드는 것이었습니다.

 

사실 이 부분에 대해서는 많이 공감하고 있습니다. 

 

오프라인 사업도 내가 깨어있는 시간에 일하는 근로소득도 한계가 있고, 더구나 블랙스완에 대비할 수없고, 자신이 무너지면 만들어내던 소득은 거기서 끝이라는 것을 알고 있었지만, 대안이 없었다고 생각했기 때문에

 

결국 자유를 위해 시간을 팔고 있었다는 사실을 깨달았습니다.

 

책에서 말하는 부는 (순이익+자산의 가치)입니다.

 

위와 같이 정의하기에 돈나무의 씨앗인 임대시스템, 컴퓨터 시스템, 콘텐츠 유통, 인적자원의 예를 들어가며 설명하고 있습니다.

 

또한 돈을 좇지 말고 필요를 쫒아서 문제를 해결하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1. 기분을 좋게, 2. 문제를 해결 3. 교육을 해주고 4. 외모를 발전시키고 5. 안전을 제공하고 6. 긍정적인 정서를 유발 7. 기본적인 욕구부터 외설적인 욕구까지 충족 8. 삶을 편하게 해 주고 9. 꿈과 희망을 고취 그리고 재무 지식을 쌓으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저는 이 책에서 말하는 것처럼 유통시스템을 만들어낼 지식과 스킬 정보력이 부족합니다.

 

모바일 어플을 개발해서 사업을 시작할 지식도 부족합니다.

 

하지만 

 

저만의 콘텐츠를 만들기 위해 티스토리를 시작했고, 다른 SNS를 시작할 계획을 가지고 있습니다.

 

또한 어플을 개발할 수는 없지만, 다양한 플랫폼을 이용해보며 쌓은 지식과 시스템을 통해 각 사업을 연결하여 시스템을 만들어낼 것입니다.

 

더 이상 자유를 위해 자유(시간)를 대가로 팔고 싶지 않습니다.

 

 

 

 

 

 

'역대급 책 후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백종원의 장사이야기(백종원 골목식당) 서평  (0) 2020.08.06
부의 추월차선 (서평)  (1) 2020.07.28
린 스타트업(서평)  (0) 2020.07.01

댓글1